PR/Customer Support

홍보/고객지원

회사뉴스

페이스북 공유하기 트위터 공유하기 URL 복사하기

게시물 상세
브이티지엠피, 리튬황 배터리용 양극재 개발 '기술 이전 계약'
작성자 : 지엠피 라미네이팅 사업부(Hbkim2@gmp.co.kr)  작성일 : 21.03.03   조회수 : 5397

코스닥 상장사 브이티지엠피가 한국전기연구원의 리튬황전지 관련 '2차 전지용 3차원 전극 구조체 및 이의 제조 기술'을 포함한 특허 2종에 대해 통상실시권 계약을 했다고 3일 밝혔다.


브이티지엠피는 라미네이팅 사업부의 원천기술을 활용해 친환경 신재생에너지 사업분야로 사업역량 강화를 추진하고 있다. 특허 기술을 적용한 차세대 배터리 사업부를 신설해 사업의 중심축을 전환할 계획이다.


한국전기연구원이 보유한 리튬황전지 및 리튬황전고체전지의 양극재 관련 특허 2종을 기술이전 받아 본격적인 사업에 나선다. 리튬황 배터리는 국내 대형 배터리 업체가 리튬이온 배터리를 대체할 차세대 배터리 중 하나로 판단해 주목을 받고 있다.


한국전기연구원의 특허는 Li이온 2차전지에 비해 고밀도 에너지 저장이 가능한 리튬황 2차전지의 핵심기술인 황을 고밀도로 담는다. 차세대 플렉서블 2차전지 구현이 가능한 △2차 전지용 3차원 전극 구조체 및 이의 제조법 △황 담지 탄소나노튜브 전극의 제조법, 이로부터 제조되는 황 담지 탄소나노튜브 전극 및 이를 포함하는 리튬-황 전지다.


고에너지밀도, 장수명 리튬황전지 제조가 가능한 양극 3차원 구조체 제조 기술로, 리튬황전지는 리튬이온전지 대비 이론상 7배의 에너지밀도를 구현할 수 있는 우수한 성능을 지니고 있다.


황의 낮은 전도도 및 전기에너지 충/방전 과정에서 황이 리튬폴리설파이드 등으로 전해질에 용출되어 음극으로 새어나가는 문제점이 있었는데, 한국전기연구원의 특허 기술이 이 현상을 해결했다. 동시에 플렉서블한 특성과 황의 담지율을 높여 탄소나노 소재를 적용한 3차원 구조체(리튬황전지, 리튬황전고체)의 양극재를 제조할 수 있다.


또 기술이전을 통해 고에너지밀도의 3차원 전극 구조체 제조 기술 검증 및 전지 성능 평가 등을 완료했다. 제품화할 경우 전기차(EV), 플라잉카, 플렉서블 모바일 기기용 전지 등 광범위하게 적용할 수 있다.


브이티지엠피는 2차전지의 핵심 양극재 개발을 위한 선도기술 확보로 2차전지 양극재의 소재부품산업에서 선도적 입지를 확보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브이티지엠피는 지난해 말부터 2차 전지·전기자동차 관련 부품들을 납품 및 예정 중에 있다. 브이티지엠피 관계자는 "기 보유한 원천기술로 기존 주력 제품들을 강화하고 한국전기연구원의 기술이전을 통한 기술경쟁력 확보로 사업에 가속도를 내어 빠른 시일 내 양산체제에 돌입할 것"이라고 밝혔다.

 

 https://news.mt.co.kr/mtview.php?no=2021030308025696415

이전글 브이티지엠피, 에디슨모터스 등과 차세대 리튬황 2차전지 공동사업 협약
다음글 브이티지엠피·한국세라믹기술원, 수소연료전지 안전시스템 개발 협약

top